김영민

sway, 40X50cm acrylic on canvas, 2019

김영민
서울대학교 서양화과 졸업
시골 일을 하며 그림을 그린다. 그림은 나와 세계에 관한 질문에 평생 교감하는 동료다.